맥심, 전력관리반도체 ‘MAX20345’를 출시
맥심, 전력관리반도체 ‘MAX20345’를 출시
  • 정지석 기자
  • 승인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지석 기자)

아날로그 혼합 신호 반도체 시장을 선도하는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가 초소형 고집적 전력관리반도체(PMIC) ‘MAX20345’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MAX20345는 높은 정확도의 심박수, 혈중 산소 포화도(SpO2), 기타 광학 측정에 최적화된 혁신적 아키텍처를 갖춘 벅 부스트(buck-boost) 레귤레이터를 동종 제품 중 최초로 탑재했다. 높은 주파수에서도 낮은 리플을 제공하는 벅 부스트 레귤레이터는 광학 측정을 방해하지 않으며 짧은 세틀링 시간으로 웨어러블의 고감도 광학 센서 측정이 가능하도록 한다. 이 레귤레이터는 SNR 저하 없이 설계자가 기대하는 낮은 대기 전류 성능을 제공해 측정 조건에 따라 성능을 최대 7dB까지 높여 준다.

MAX20345는 소형 웨어러블 및 IoT 디바이스를 위한 초저전력 PMIC 제품군의 최신 제품으로 배터리 작동 시간 단축 없이 효율을 개선한다. 나노파워 대기 전류가 적용된 레귤레이터는 절전 및 대기 전력을 낮춰 배터리 작동 시간을 늘리고 배터리 크기를 줄여준다. 고효율 레귤레이터는 작동 시 배터리 에너지를 보존한다.

MAX20345는 △리튬 이온 배터리 충전기 △초저 대기 전류를 구현한 전압 레귤레이터 6개 △900nA의 나노파워(nanoPower) 벅 3개 △550nA의 초저 대기 전류 LDO(Low Dropout) 레귤레이터 3개를 통합했다. 2개의 부하 스위치는 시스템 주변 장치와 연결을 차단해 불필요한 배터리 소모를 최소화한다. 벅 부스트와 벅 모두 다이내믹 전압 스케일링(DVS)를 지원해 적합한 조건에서 낮은 전압을 사용해 전력을 추가 절감할 수 있다. MAX20345는 56개의 범프, 0.4mm 피치(pitch), 3.37mm x 3.05mm 웨이퍼 레벨 패키지(WLP)로 제공된다.

케빈 앤더슨(Kevin Anderson) IHS 마킷(IHS Markit) 전력 IC 리서치 부문 선임 애널리스트는 “피트니스 및 건강용 웨어러블 전자 제품 시장은 2020년 1억1400만대 규모로 예상된다. 시장 성장에 맞춰 심박수, 혈중 산소 포화도 등 건강 신호 측정을 위한 보다 우수하고 정확한 센싱 기술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프랭크 다울링(Frank Dowling)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인더스트리 및 헬스케어 사업부 관리 이사는 “맥심은 웨어러블 헬스케어 분야에서 새로운 기준이 되는 혁신을 지속적으로 제시하고 있다”며 “새로운 MAX20345는 웨어러블 및 상시 접속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맥심의 초저전력 PMIC 포트폴리오를 확장한다. 손목에 착용하는 폼 팩터에서 최고 감도의 광학 센싱을 구현함으로써 보다 정확하게 생체 신호를 측정할 수 있다”고 밝혔다.

맥심 MAX20345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고화질 이미지는 맥심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프로덕트 코리아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