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교, '우한폐렴' 에도 '영원한 사랑 다짐'...3만명 합동 결혼
통일교, '우한폐렴' 에도 '영원한 사랑 다짐'...3만명 합동 결혼
  • 김예슬 기자
  • 승인 2020.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7일 경기 가평군 청심평화월드센터에서 열린 '2020 천지인참부모 효정 천주축복식 겸 천지인참부모 천주성혼 60주년 기념식'에서 신랑신부들이 억만세 삼창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 7일 경기 가평군 청심평화월드센터에서 열린 '2020 천지인참부모 효정 천주축복식 겸 천지인참부모 천주성혼 60주년 기념식'에서 신랑신부들이 억만세 삼창을 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통일교)는 7일 오전 경기도 가평 청심평화월드센터에서 '2020 천지인참부모 효정 천주축복식과 천지인참부모 천주성혼 60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이번 행사에는 64개국에서 온 미혼 가정 6000쌍, 기혼 가정 9000쌍 등 3만여명의 커플이 참석했다. 다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염려로 중국과 대만 커플은 행사에서 제외했다.

가정연합은 행사에 출입하는 전 인원에게 열 비접촉 열감지기 검사를 행했다. 이외에도 행사장 입구, 화장실, 휴게 시설 등 각 층별로 소독제 100개를 배치했고, 예비 관객에게 마스크를 나눠주며 착용을 독려했다.  실제로 예비 부부들 중 도 마스크를 쓴 인원을 많이 찾아볼 수 있었다.

한학자 총재는 주례사를 통해 "오늘 이 자리에는 축복을 받는 선남선녀들과 세계 축복 가정들이 함께 참석하고 있다"며 "천일국의 밝은 미래를 전 세계에 보여주는 이날이야 말로 하늘 부모님께서 얼마나 기다려오셨을까 "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늘 축복받는 이들을 통해서 더더욱 축복가정으로서 책임을 하여 입적하는 자랑스러운 당신의 천일국의 백성이 탄생되고 있사오니 기뻐 받아주시옵소서.","하늘의 크신 사랑 앞에 참부모님의 이름으로 결혼을 숙원 선포 하나이다"라고 빌었다.

축복식은 '하나님 아래 인류 한 가족(One Family under God)'이라는 문선명·한학자 총재의 평화이념을 실현하기 위해 시작됐다. 국경·인종·문화·언어를 초월해 선남선녀가 영원한 부부의 인연을 맺는 행사다. 문선명·한학자 총재의 가르침 하에 선남선녀가 하나님을 중심으로 한 영원한 사랑으로 순결한 참가정을 이룰 것을 다짐하는 의식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