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하나은행서 '적금 하나' 더 들어야 하는 이유..."5% 특판 적금"
지금 하나은행서 '적금 하나' 더 들어야 하는 이유..."5% 특판 적금"
  • 정지석 기자
  • 승인 2020.0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뉴시스 ]
하나은행이 3일부터 브랜드 명칭을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변경했다고밝혔다 / 사진 = 뉴시스 ]

KEB하나은행 공식 명칭을 3일 부터 'KEB'를 떼고 하나은행으로 변경하였다. 하나은행은 새 명칭 변경을 기념해 연 5%대 특판적금 '하나 더 적금'을 출시 했다. 가입자들이 몰리면서 애플리케이션(앱) 접속 폭주하여 오류가 발생하기도 했다.  연 1%대의 적금금리 시대에 파격적인 5%대의 이자율이 제공되는 영향으로 풀이된다.

‘하나 더적금’은 2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 동안 판매하며 기본금리 연 3.56%에, 우대금리를 최대 연 1.45% 받을 수 있는 적금이다.  1년짜리 정액 적립식 상품으로 가입 금액은 10만원 이상 30만원 이하다.

하나은행 앱인 '하나 원큐'에는 가입자들이 폭주해 접속 지연과 오류 발생으로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오는 5일까지 일시적으로 판매되는 데다 온라인 가입시 우대 금리를 적용해주기 때문에 앱에 접속자가 더 몰리는 것으로 보인다. 다만 선착순 가입은 아니다. 5일까지 가입하면 5%대 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