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볼만한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개봉 첫날 1위
추석 볼만한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개봉 첫날 1위
  • 오연서 기자
  • 승인 2019.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대목을 노린 한국영화 대작 3편 중 '타짜: 원 아이드 잭'이 가장 먼저 웃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타짜: 원 아이드 잭'은 개봉일 전국 1345개 관에서 5767회 상영해 33만2107명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 34만8719명.

누적관객 568만명, 401만명을 기록하며 한국형 프랜차이즈의 새 지평을 연 '타짜'(감독 최동훈·2006)와 '타짜-신의 손'(감독 강형철·2014)의 오프닝스코어(13만6950명, 20만1749명)를 넘겼다. 역대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최고 흥행작 '내부자들'(감독 우민호·2015)의 오프닝 스코어(23만949명)까지 가뿐히 제쳤다.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다. 영화 '질식'(2012) '돌연변이'(2015) 등을 연출한 권오광(36)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만화가 허영만(72)의 '타짜-원 아이드 잭'이 원작이다.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도박의 세계, 예측 불가한 포커 플레이가 펼쳐진다. 박정민(32)·최유화(34)·이광수(34)·임지연(29) 등이 출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